게임시장

로그인

공지사항

지난 9일 유성엽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장은 게임결재한도 폐지 움직임에 대해 시기상조라며 우려를 표명했다. 또 유 위원장은 ‘진정으로 성인의 자기 결정권 존중을 논의하고자 한다면 ‘바다이야기’ 사태로 촉발된 사행성 게임 오명을 씻기 위한 업계의 자정 노력이 우선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같은 분위기를 반영하듯 웹보드게임에 대한  정부의 규제 정책은 업계의 바람과는 반대로 현행대로 유지되는 것으로 결론이 났다. 

‘바다이야기’ 사태는 지난 2006년 서울중앙지검 마약·조직범죄수사부가 에이원비즈, 지코프라임 대표 등을 구속 기소하며 수면위로 떠오른 사건이다. 이후 정부에서는 아케이드 게임장에 전방위적으로 압수 및 수색을 펼쳤다. 이로 인해 국내 아케이드 산업의 경우 치명적인 피해를 입고 사실상 고사해 버렸다.

굳이 ‘바다이야기’ 사태를 언급한 것은 불법 사행성 아케이드 게임을 옹호하기 위한 것이 아니라, 이 사건이 이미 10여년 전에 발생한 사건임을 상기시키기 위해서다. 물론 과거의 역사를 통해 현재를 경계하는 일이 나쁘다는 것은 아니지만, 직접적으로 연관되지도 않은 일로 게임업계가 피해를 봐서는 안 된다고 생각한다.

특히 현재 다수의 웹 보드 게임은 과거 ‘바다이야기’와 확연히 다르다. 사업을 실시하는 사업체가 다르고, 플랫폼이 다르다. 또 과거와 달리 적법한 절차에 따라 운영되며 불법적으로 배팅 금액을 높이거나, 환금을 유도할 수도 없다.

그러나 이러한 상황에서도 게임업계에 대해 ‘바다이야기’ 사태를 기억해야 한다고 촉구하는 정치권의 모습은 사실상 불합리한 연좌제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라고 여겨질 뿐이다.

‘바다이야기’ 이후 태어난 청소년들은 이미 만 11세가 됐다. 그들은 7년이 지나면 웹 보드 게임 등 모든 게임을 적법하게 즐길 수 있는 성인이 되는 것이다. 지금과 같은 분위기라면 7년이 지난 후에도 웹보드 게임 등에 대한 규제가 그대로 남아 있을 지도 모르겠다. 그렇게 된다면 그들은 태어나기도 전에 벌어진 사건의 그림자로 인해 게임을 자유롭게 즐기지 못하게 된다. 이런 어처구니 없는 일이 벌어지는 상황은 만들지 말아야 할 것이다.

[더게임스 강인석 기자 kang12@thegames.co.kr]

저작권자 © 더게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더게임스(http://www.thegames.co.kr)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스마트폰에서 앱 개인설정 하는법 keny50 2017.08.05 4170
공지 업계 최초로 오락기앱 출시 keny50 2017.08.04 3619
공지 내글을 카카오톡으로 상대방에게 보내는법 keny50 2017.08.02 4114
공지 쪽지로 상대방에게 보내는법 keny50 2017.08.02 3484
공지 게임시장 앱 사용법 keny50 2017.08.02 3543
160 청소년까지 한탕주의…'무방비' 온라인 도박 도마 위 게임시장관리자 2018.01.31 602
159 부안서, 불법 사행성 게임장 업주 검거 게임시장관리자 2018.02.23 600
158 "신고만 해도 30만원 포상"... 월드컵 중 불법도박 집중 단속 게임시장관리자 2018.06.14 598
157 대만서 불법 도박사이트 운영 한국인 6명 체포 게임시장관리자 2019.05.02 598
156 강원랜드, 불법 도박 신고포상금 최고 1500만원 지급 게임시장관리자 2018.01.12 596
155 게이머와 게임사 양쪽에, 게임위 '등급분류' 교재 2종 발간 게임시장관리자 2018.02.03 594
154 정보샜나, 단속 헛걸음… 멀리서 비웃는 불법게임장 게임시장관리자 2018.05.25 593
153 추억의 사다리 게임, 청소년 주머니 노린다 게임시장관리자 2018.01.13 591
152 빈집·펜션서 억대 도박장 개설한 5개 폭력조직 적발 게임시장관리자 2018.03.22 588
151 안동경찰서, 청소년게임장 불법 환전 업주 등 2명 검거 게임시장관리자 2018.02.25 587
150 한탕주의 부추기는 불법 인터넷 도박 뿌리 뽑아라 게임시장관리자 2018.02.16 587
149 잘나가던 인형뽑기방 인기 시들 왜 게임시장관리자 2018.07.16 587
148 빌린 기계로 불법 게임장 운영…법원 "몰수한 게임기 돌려줘야" 게임시장관리자 2020.01.07 585
147 유성엽 위원장, 게임결제한도 완화 ‘시기상조’-[에듀뉴스] 게임시장관리자 2018.03.10 585
146 스포츠토토만이 유일한 합법입니다 게임시장관리자 2018.02.10 583
145 잘나가는 게임산업, 훼방만 놓지 마라 게임시장관리자 2018.04.12 580
144 [이슈체크] "10배 벌었대" 인터넷 도박까지…한탕주의 확산 게임시장관리자 2018.01.29 578
143 안동경찰, 청소년게임장 차려놓고 불법환전해 준 업주 입건 게임시장관리자 2018.02.24 577
142 200억원 규모 불법도박사이트 적발 게임시장관리자 2018.02.07 577
141 ◈♡◈♡◈ 오늘의 중고매물 2018/03/30 ◈♡◈♡◈ 게임시장관리자 2018.03.30 571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