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시장

로그인

공지사항

[에듀뉴스] 성인 월 규제한도(50만원)의 존폐여부가 ‘뜨거운 감자’로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유성엽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장이 문하체육관광부의 PC온라인 게임결제한도 폐지 움직임에 대해 9일 강한 우려를 표명했다.

   

유 위원장에 따르면 그 동안 업계는 PC온라인게임 결제한도를 법적근거 없는 그림자 규제, 갈라파고스 규제라고 지적하며 정부에 이를 폐지할 것을 지속적으로 요구해 왔다. 이에 정부도 제도 개선을 목적으로 민관협동게임제도개선협의체를 마련했고, 지난해 8월 1차 회의를 시작으로 최근 2월까지 관련내용을 논의해온 것으로 밝혀졌다.

문제는 성인의 PC온라인게임 결제한도를 월50만 원으로 제한해 놓은 현행제도에 대해 단계적으로 완화하거나 폐지하는 방향으로 정부와 의견이 모아지고 있다는 점이다. 협의체와 정부는 PC온라인게임을 이용하는 성인의 자기 결정권을 존중한다는 명분이지만, 이에 대해 유 위원장은 대안이 마련되지 않은 상태에서 결제한도를 폐지할 경우 게임중독, 사행성 조장 등의 사회적 문제가 더욱 심화 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앞서 한국콘텐츠진흥원의 2016 게임과몰입 실태조사에 의하면 성인대상 온라인 패널 기준 과몰입군(중독)이 2012년 1.5%, 2013년 2.2%, 2014년 2.2%, 2015년 2.4%, 2016년 2.8% 로로 2012년부터 꾸준히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를 대변하듯 세계보건기구가 올해부터 게임중독을 질병으로 분류하겠다고 밝혀 주목을 받기도 했다. 세계보건기구는 전 세계적으로 게임 중독 문제가 대두됨에 따라 내년 5월 진행 예정인 제11차 국제질병분류 개정에 만든 초안에서 게임중독을 정신건강 조건에 포함시킬 것이라고 지난달 27일 밝혔으며 행위중독이 질병으로 인정되는 것은 도박에 이어 두 번째 사례다.

이처럼 게임 중독 현상이 질병으로 까지 분류되며 그 심각성이 더해지고 있는 반면 업계들의 매출은 고공행진을 기록하고 있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최근 발간한‘2017 대한민국게임백서’에 따르면 2017년 국내 게임시장 규모는 매출 기준 11조 5천703억 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매출(10조 8천947억 원) 대비 6.2% 성장한 결과다. 덧붙여, 2018년 국내 게임시장 규모는 전년 매출 대비 4.4% 성장한 12조 830억 원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결제한도를 폐지한다면 게임 업계의 사행성은 더욱 심해지고 결국 게임업체 배만 불려주는 꼴이라는 것이 유 위원장의 설명이다.

또한 무분별한 게임 결제 사례도 급증할 것으로 예상된다. 실제로 결제한도가 없는 모바일 게임의 경우 이틀 동안 결제한 금액만 2천만원이 넘어 가정이 파탄 직전까지 이른 이용자가 있는가 하면 게임에 수천만 원을 결제한 또 다른 이용자는 도박 중독 치료를 받아야만 했다. 뿐만 아니라 자율규제인 확률형아이템에 4천만 원과 1천500만 원을 결제한 미성년자도 있다.

유 위원장은 “현재 확률형아이템 자율규제와 결제한도가 없는 모바일게임의 미흡한 시스템과 중독현상 등 다양한 부작용 사례가 이용자들의 불신을 얻고 있다”면서 “안정적인 자율규제 이행을 위한 기반이 마련되지 않은 상황에서 결제한도 제한을 없앨 경우 사행성 조장과 게임 중독을 부추기는 촉매제가 될 것”이라고 우려를 표명했다.

그러면서 “진정으로 성인의 자기 결정권 존중을 논의하고자 한다면 ‘바다이야기’사태로 촉발된 사행성 게임 오명을 씻기 위한 업계의 자정 노력이 우선되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용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스마트폰에서 앱 개인설정 하는법 keny50 2017.08.05 1476
공지 업계 최초로 오락기앱 출시 keny50 2017.08.04 1423
공지 내글을 카카오톡으로 상대방에게 보내는법 keny50 2017.08.02 1425
공지 쪽지로 상대방에게 보내는법 keny50 2017.08.02 1339
공지 게임시장 앱 사용법 keny50 2017.08.02 1319
155 부안경찰서 당구장 내 불법 사행성 게임기 설치업주 입건 게임시장관리자 2018.03.24 225
154 [공감신문 입법공감] “사각지대 놓인 ‘불법 사행성 도박’, 더 이상 방치 안돼” 게임시장관리자 2018.03.24 175
153 [헬로! 아세안] 베트남 청소년 오락실에 ‘바다이야기’… 동남아 휩쓰는 카지노 산업 게임시장관리자 2018.03.22 245
152 게임위, 2018년도 자체등급분류 게임물 모니터링단 출범 게임시장관리자 2018.03.22 166
151 빈집·펜션서 억대 도박장 개설한 5개 폭력조직 적발 게임시장관리자 2018.03.22 229
150 [단독] 도박신고 현장 화장실서 경찰과 마주친 ‘군수님’ 게임시장관리자 2018.03.19 189
149 해외서 도박사이트 운영에 가담한 20대, 1심서 징역형 게임시장관리자 2018.03.19 324
148 인터넷 불법도박 수사무마 청탁 금품수수 경찰 간부 구속 게임시장관리자 2018.03.19 175
147 [부산본부세관]인형뽑기 등 중고 전자오락기 불법수입 적발 게임시장관리자 2018.03.19 218
146 도로 위 불법 뽑기 기계 '속수무책' 게임시장관리자 2018.03.19 180
145 [심층리포트]②정부, 합법 사행사업은 규제하면서 불법도박은 남의 집 불구경 게임시장관리자 2018.03.16 200
144 [심층리포트]①불법 도박사이트 판치는데...매출총량제 도마 위에 게임시장관리자 2018.03.16 169
143 불법스포츠도박 사이트 주의보 게임시장관리자 2018.03.16 173
142 성인게임장서 상품권·현금 내걸고 영업하다 적발 게임시장관리자 2018.03.16 203
141 [전자신문TV 인터뷰] 여명숙 게임위 위원장, '소통과 혁신의 3년' 소회 밝혀 게임시장관리자 2018.03.16 174
140 [기자수첩] 불법 스포츠도박, 스포츠 정신 오염시키는 ‘적폐’ 게임시장관리자 2018.03.15 179
139 대포통장을 불법 도박사이트로 유통해 수억원 챙긴 일당 검거 게임시장관리자 2018.03.13 214
» 유성엽 위원장, 게임결제한도 완화 ‘시기상조’-[에듀뉴스] 게임시장관리자 2018.03.10 230
137 불법 도박사이트 운영 20대, 집유·추징금 1천664만원 게임시장관리자 2018.03.09 226
136 차기 게임물관리위원장에 `전문가` 앉힌다 게임시장관리자 2018.03.09 210
Close